고성미래신문
최종편집 : 2021.12.3 11:50
뉴스 피플 기획ㆍ특집 사설ㆍ칼럼 포토 학생ㆍ시민(주부)기자 독자마당
> 뉴스 > 뉴스 > 정치/행정
     
민선 7기 공모사업 ‘성과 톡톡’...3년간 4,600억 규모 공모사업 선정
2018년 하반기 662억, 2019년 2,289억, 2020년 1,127억
2021년 상반기 535억, 하반기 어촌뉴딜 300·도시재생 공모 준비
2021년 06월 25일 (금) 10:39:12 한태웅 기자 gofnews@naver.com

고성군이 민선 7기 출범 이후 2018년 7월부터 3년간 총 157건, 4,613억 규모의 공모사업에 선정된 것으로 나타났다.

 
고성군은 지난 15일 2022년 ‘살고 싶은 섬’ 가꾸기 공모사업 선정에 이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1년 농촌협약 공모사업에도 선정되면서 사업비 447억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민선 7기 이후 2018년 하반기 27건 662억, 2019년 48건 2,289억, 2020년 52건 1,127억, 2021년 6월까지 30건 535억 등 총 157건 4,613억 규모로 선정됐다.
 
이는 민선 6기 당시 4년간 120건 825억에 선정된 것에 비해 사업비 규모가 5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2017년 5,026억이던 예산 규모가 2020년 6,684억으로 증가하는데 결정적인 요인이 되고 있다.
 
이처럼 고성군이 많은 공모사업에 선정된 것은 군의 부족한 재원을 마련하고 군민 행복과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노력한 결과로 평가된다.
 
또 공모사업 탈락 원인에 대한 철저한 분석을 통해 문제점을 개선해 다시 공모에 도전하고 있는 것도 한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그 예로 190억원 규모의 고성읍 중심지 활성화 사업은 3차례의 도전 끝에 선정됐고 스마트축산 ICT 시범단지 조성,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 송학동 고분군 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도 재도전 끝에 선정됐다.
 
백두현 군수는 “그동안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여러 사업이 차근차근 진행되고 있고 이로 인해 고성군이 변화되고 모습을 군민들이 느끼고 계신 것 같다”며 “지금까지의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혁신과 적극적인 행정 추진으로 군민이 행복한 고성군을 만들어 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성군의 신성장 동력 확보와 지역경제의 새로운 활력이 될 100억 이상 주요 공모사업은 ▲무인 항공기 통합시험 훈련기반 구축사업(187억원) ▲어촌뉴딜 300 사업(5개 지구, 총 500억원) ▲스마트 축산 ICT 시범사업(641억원) ▲고성읍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190억원) 등이며, 현재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이 밖에도 ▲구 공설운동장 생활SOC 복합화 사업 ▲국공립어린이집 신축 ▲장애인 전용체육시설인 반다비 문화체육센터 등 교육·복지 분야의 각종 사업도 이미 완료가 됐거나 진행에 속도를 내고 있다. 
 
군은 6월 현재 농촌협약 등 총 30개 사업, 총 535억원 규모의 공모사업이 이미 선정됐으며, 하반기에도 어촌뉴딜 300사업 400억원, 송학지구 도시재생 사업 62억원 등 현안사업이 선정될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집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고성미래신문(http://www.gof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고성군 고성읍 성내로 163(2층)  |  대표전화 : 055)672-3811~3  |  팩스 : 055)672-3814  |  사업자번호 612-81-25521
등록번호 : 경남 아 00137(인터넷신문)  |  등록일 : 2011년 4월 7일  |  발행년월일:2011년 4월 20일  |  발행인ㆍ편집인 : 류정열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 및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2011 고성미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of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