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미래신문
최종편집 : 2018.8.17 14:45
뉴스 피플 기획ㆍ특집 사설ㆍ칼럼 포토 학생ㆍ시민(주부)기자 독자마당
> 뉴스 > 오피니언 > 의원동정
     
<5분 자유발언> 김홍식 고성군의회 의원
2018년 05월 25일 (금) 14:41:00 고성미래신문 gofnews@naver.com
   
▲ 김홍식 군의원
오늘은 제가 고성군의회 제7대 의원으로서 5분 발언의 기회를 얻어 본회의장에 섰습니다. 
먼저 지난 12년간 든든한 힘이 되어 주신 여러분들의 커다란 은혜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006년 7월 1일 비장한 마음으로 개원식을 하며 여러분과 결의를 다졌던 일이 지금도 생생합니다.
우리 모두는 고성군의 발전과 번영을 나누며 우리 고성군을 대한민국 최고의 지방자치단체로 만드는데 앞장서겠다, 함께하자는 약속을 한 바 있습니다.
그 이후로 지금까지 우리 고성군은 합심하여 지역발전과 군민행복을 위해 쉼 없이 달려왔습니다.
우리는 많은 것들을 발전시켰고 고성군 미래 성장의 기반도 마련했다고 생각합니다.
여러분은 저에게 최고의 동반자였고, 여러분과 함께 했던 지금까지의 시간이 저에게는 큰 영광이었습니다. 
고성군의회 제7대 의원의 임기가 마무리되는 아쉬움도 크지만 고성군의 무한한 발전 가능성을 확인하고 있기 때문에 진심으로 여러분에게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우리 고성군은 오랜 전통의 찬란한 문화와 오랜 역사를 이어 받고 훌륭한 조상들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아 오늘날 대한민국의 지방자치단체로 한 걸음 한 걸음 발전해 오고 있습니다.
지금 우리들이 헤쳐 나가고 있는 변화와 도전 역시 위대한 고성군 역사의 한 페이지가 되어 우리 후배 세대들에게 이어져 내려갈 것입니다.
그동안의 군수님 궐위에도 불구하고 후유증을 극복하며 변함없이 지역발전을 위하여 집행부와 함께 한 일은 영원히 고성군 역사에 기록될 것입니다.
의회와 집행부와의 신뢰와 소통을 바탕으로 구조적인 문제를 해소하고, 드론산업 등 항공산업과 지역발전소 산업 등 지역경제 성장 기반을 마련한 것은 우리에게 새로운 희망의 불꽃이 되어 피어오를 것입니다.
무인항공기센터 조성사업 가시화, LNG 벙커링 신성장 산업, 국도14호선 확포장, 농·축·수산업의 미래 50년 사업계획 추진이라는 기념비적인 순간도 우리는 함께 하고 있습니다. 
경남고성 공룡세계엑스포라는 문화관광은 고성군의 홍보를 빛나게 하였고, 도시계획 확충으로 새로운 도시건설을 향한 우리의 끊임없는 노력은 계속 이루어지게 될 것입니다.
사람과 자본이 맘껏 오는 고성을 만들어 청년들이 우리 군으로 전입하고 최고 인기있는 유망 공기업을 유치하여 경쟁력 있는 자치단체로 더욱 성장 발전시켜야 합니다. 이제 비록 저는 고성군의회 의원으로서 임기를 마무리하여 갑니다. 
그렇지만 여러분과 함께 새로운 역사를 창조하고자 합니다.
저는 우리 고성군이 대한민국 최고의 자치단체를 넘어 세계최고 자치단체가 될 수 있다는 신념으로 지금의 이 사회적인 위기를 새로운 기회라고 생각하고 집행부 공무원 여러분과 함께 
다시 시작하고자 합니다.
늘 말했듯이 공직자 여러분은 고성군 최고의 행정 전문가입니다. 여러분이 고성군의 주인입니다. 
스스로에 대한 공직자 자부심을 항상 가지십시오. 저 역시 공직자여러분들과 함께 고성군의 발전을 위하여 함께 했다는 사실을 평생 잊지 앉고 큰 명예로 간직할 것이며 계속 그 역사는 진행되기를 염원합니다.
저는 평생을 고성군과 함께 살아왔습니다. 
오늘 고성군의회 의원으로서의 역할은 마무리되어 가지만 고성군민의 한 사람으로서 고성군 곁에 언제나 계속하고 있을 것을 약속합니다.
고성군의회 의원으로서 함께 했던 시간들 역시 소중한 추억으로 가슴에 새기며 결코 잊지 않을 것입니다. 
끝은 새로운 시작이라고 합니다. 
이제 새로운 출발을 향해 나아가야 합니다.
하지만 저는 제 마음 한 부분을 이 곳 의회에서 마무리 하면서 고성군과 여러분을 위한 일이라면 늘 함께 하겠습니다.
그동안 저를 믿고 함께 해주신 동료의원 여러분! 우리는 만날 때 헤어지는 것을 염려하는 것과 같이 헤어질 때 다시 만날 것을 믿습니다. 
여러분과 함께 한 지난 시간은 제 인생 최고의 순간 이었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여러분 한 분 한 분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평생 잊지 않겠습니다. 
그동안 진심으로 고맙고 감사했습니다. 
고성미래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고성미래신문(http://www.gof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고성군 고성읍 성내로 127-4(3층)  |  대표전화 : 055)672-3811~3  |  팩스 : 055)672-3814  |  사업자번호 612-81-25521
등록번호 : 경남 아 00137(인터넷신문)  |  등록일 : 2011년 4월 7일  |  발행년월일:2011년 4월 20일  |  발행인ㆍ편집인 : 류정열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 및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2011 고성미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ofnews.com